[올림픽포토]로자노 감독, '골을 더 넣어야해'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 멕시코 로자노 감독이 31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국제 종합경기장에서 진행된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8강전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경기에서 작전지시를 하고 있다.

멕시코 로자노 감독이 31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국제 종합경기장에서 진행된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8강전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경기에서 작전지시를 하고 있다.

/요코하마=정소희 기자(ss082@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