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게인2', 오늘(21일) 첫 녹화…제2의 이승윤·이무진 탄생 기대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싱어게인 시즌2'가 녹화를 시작했다.

21일 조이뉴스24 취재 결과, 이날 JTBC '싱어게인 시즌2-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2') 스튜디오 첫 녹화가 진행되고 있다.

'싱어게인2' 유희열·이선희·윤도현·김이나·규현·이해리·선미·송민호가 심사위원으로 나선다. [사진=JTBC]

'싱어게인2'는 무대가 간절한 가수들이 대중 앞에 설 수 있도록 '한 번 더' 기회를 주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재치와 공감을 두루 갖춘 이승기가 시즌1에 이어 시즌2 MC로 확정됐으며, 유희열과 이선희, 윤도현, 김이나, 규현, 이해리, 선미, 송민호가 심사위원으로 나선다.

'싱어게인'은 시즌1에서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 등 빛을 보지 못했던 무명들이 반란을 일으키며 짜릿하고 뭉클한 감동을 안겼다. 세상이 미처 알아보지 못한 무명가수, 잊혀진 비운의 아티스트, 시대를 잘못 만난 재야의 실력자들이 다시 무대에 설 수 있도록 기회를 주는 오디션으로 시청률과 화제성을 모두 잡았다.

이에 '싱어게인2'에 거는 기대가 큰 상황. 시즌1에 이어 시즌2에도 '유명 가수'가 될 수 있는 스타들이 대거 등장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싱어게인2'는 오는 12월 첫 방송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