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디, CJ ENM과 웹소설 IP 영상화 위해 맞손


리디가 강점 보이는 로맨스 IP 중심으로 '킬러 콘텐츠' 제작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리디(대표 배기식)는 CJ ENM과 웹소설 IP 영상화 사업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발표했다

양사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리디가 서비스하고 있는 인기 웹소설 IP와 CJ ENM의 영상 제작 역량을 결합해 로맨스 트렌드를 새롭게 개척해 나갈 수 있는 킬러 콘텐츠를 만드는데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사진=리디]

리디 관계자는 "방대한 웹소설 IP와 데이터를 바탕으로 인기 콘텐츠에 대한 인사이트를 꾸준히 도출하고 있는 만큼, 이를 활용해 영상화 사업에도 힘을 싣는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종민 CJ ENM R&D센터 상무는 "리디가 서비스하고 있는 로맨스 판타지 장르 등의 웹소설 IP를 CJ ENM의 독보적인 콘텐츠 제작 능력을 가미해 영상 콘텐츠로 만들어갈 예정"이라며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통할 수 있는 콘텐츠 제작을 위해 양사가 힘을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기식 리디 대표이사는 "이번 CJ ENM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리디 웹소설 작품의 영상화 사업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리디의 IP 사업 확장을 위한 투자 및 다양한 파트너사들과의 협력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윤선훈 기자(krel@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