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유튜버 신사임당 초청 '영테크 토크쇼' 개최


매월 개최해 오프라인 재테크 교육 실시…내년 1월부터 대면 상담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서울시가 청년들의 성공적 재테크를 지원하기 위해 강의·교육 지원에 나선다.

서울시는 '서울 영테크' 오프라인 교육사업인 '서울 영테크 토크쇼'를 오는 24일 수요일 오후 6시 시민청 활짝 라운지에서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서울 영테크' 사업은 청년들이 올바른 재테크 지식을 갖고 자신의 자산 현황에 맞게 자산을 형성,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만 19~39세 서울 거주 청년에게 재테크 교육과 재무 상담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서울 영테크 토크쇼 포스터. [사진=서울시]

'서울 영테크 토크쇼' 첫 회에는 '청년에게 필요한 재테크'란 제목으로 재테크 분야 164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신사임당(주언규 前 한국경제 TV PD)이 강연한다.

서울시는 첫 토크쇼를 시작으로 매월 1회 이상 시의성 있는 주제와 관련 전문가로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서울 영테크 토크쇼'를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서울 영테크' 비대면 재테크 상담은 만 19~39세 서울 거주 청년이면 누구나 무료로 서울청년포털 신청을 통해 상담받을 수 있으며, 온라인 교육 수강도 가능하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