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스트나인 "5개월만 컴백, 루틴 깨고 새롭게 나아가고파"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고스트나인이 컴백 소감을 밝혔다.

25일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그룹 고스트나인 새 미니앨범 'NOW : Who we are fac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고스트나인 단체 이미지 [사진=마루기획]

이날 고스트나인 손준형은 5개월만 컴백 소감에 대해 "컴백 때가 되면 항상 똑같이 떨린다. 열심히 준비한만큼 빨리 무대를 선보이고 싶다"고 밝혔다.

이우진은 "그동안 3개월마다 컴백했는데 기존에 못 보여드린 새로운 모습을 위해 오래 준비했다. 우리들만의 루틴을 깨고 새롭게 나아가고자 했다"고 말했다.

고스트나인의 신보 'NOW : Who we are facing'은 '중독적인 샤우팅'과 '마에스트로'라는 키워드를 통해 다채로운 스토리텔링을 펼친다. 특히 '지금 우리가 마주하는 존재는 누구인가?'라는 주제 아래 특별한 만남과 지금 이 순간의 소중함에 대해 노래한다.

고스트나인만의 차별화된 카리스마를 선사하는 타이틀곡 'Control (컨트롤)'을 포함해 'Milestone (마일스톤)', 'TRIANGLE (트라이앵글)', 'Love Language (러브 랭귀지)', 'Dreaming (드리밍)', 'COSMOS (코스모스)'까지 특별한 '지금(NOW) 이 순간'의 무드가 칠해진 여섯 트랙이 담겨 있다.

한편 고스트나인 신보는 2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