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 "아침에 확진자 동선 겹쳤단 소식…백신 완료했다"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그룹 소녀시대 멤버 유리가 '방과후 설렘' 제작발표회 불참한 이유를 밝혔다.

유리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방과후 설렘' 오늘 제작발표회 기다려주신 제작진분들, 그리고 모든 '방과후 설렘' 응원해주시는 분들, 기자님들, 우리 팬분들"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룹 소녀시대 멤버 겸 배우 유리가 MBC '방과후 설렘' 제작발표회에 참석하지 못한 이유를 밝혔다. [사진=유리 인스타그램]

이어 "오늘 아침 꽃단장하며 준비하던 중에 코로나 확진자와 동선이 겹쳤다는 소식을 듣고 방금 전 코로나 검사 받고 결과 나올 때까지 기다리느라 참석하지 못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결과 나올 때까지 큰 걱정마시고 조금만 기다려 달라"라고 당부하며 "백신 완료했으니 큰 일 없을 거라 믿는다"라고 덧붙였다.

유리는 이날 오후 MBC 상암에서 열린 '방과후 설렘' 제작발표회에 불참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