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삼성전자, 3인 대표 전원 교체…한종희·정현호 부회장 승진


3개 부문 수장 교체…사업지원TF 수장도 승격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삼성전자가 반도체, 휴대폰, 가전 수장을 모두 교체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이같은 내용을 담은 사장단 인사를 7일 밝혔다.

이번 인사에선 지난 3월 주총에서 재선임된 김기남 반도체(DS)부문 부회장과 김현석 소비자가전(CE)부문 사장, 고동진 IT·모바일(IM)부문 사장 등 부문장 겸 대표이사 3인 이 교체됐다.

삼성 서초 사옥 전경[사진=아이뉴스24 DB]

한종희 영상디스플레이 사업부장(사장)은 세트(통합) 부문장 부회장으로, 정현호 사업지원Tf 사장은 부회장으로 승진했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