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는 아이돌' 선예, 별·박정아 제치고 메인 보컬 발탁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선예가 메인 보컬에 발탁됐다.

14일 방송된 tvN '엄마는 아이돌'에서는 메인 보컬 최종 선발전이 펼쳐졌다.

이날 레벨 상을 받은 가희, 선예, 현쥬니, 별, 박정아가 메인 보컬 후보로 올랐다.

엄마는 아이돌 [사진=tvN 캡처]

한원종은 별을, 서용배는 박정아를, 박선주는 선예를 선택했다. 마지막 결정자 김도훈은 "누가 돼도 안 이상하다. 저 같은 경우는 팀이 좀 흔들리고 불안한 상황에 있을 때 단단하게 잡아 줄 사람이 누가 있을지에 기준을 뒀다"며 선예를 선택했다.

이에 2표를 받은 선예가 메인 보컬에 발탁됐고, 김도훈은 "선예 씨 보면서 느낀 게 조용하고 강하다. 어떤 노래를 해도 자기 노래화 시킬 수 있고 믿음직한 메인 보컬이지 않나 싶다"고 선택 이유를 밝혔다.

선예는 "너무 좋다. 정말 우아하고 힙한 그룹이 되지 않을까"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