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한국임업진흥원과 '찾아가는 세무 컨설팅' 실시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우리은행이 목재기업에 찾아가는 세무 컨설팅을 진행했다.

우리은행은 22일 한국임업진흥원과 유망한 목재기업을 대상으로 종합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찾아가는 세무 컨설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우리은행 관계자가 목재기업을 대상으로 세무 컨설팅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진흥원은 혁신성과 성장잠재력을 갖춘 목재기업 'KWood 기업'을 발굴해 성장을 지원하는'KWood 기업 지원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우리은행은 진흥원과 함께 지난해부터 'KWood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현황 진단에 따른 대출금리·환율·수수료 우대 및 각종 금융애로상담을 진행해 오고 있다.

이번 컨설팅은 강서구에 소재한 진흥원 본원에서 '제2기 KWood 기업 발대식'과 진행됐다. 우리은행의 중소기업 전문 컨설턴트와 세무사가 참여해 가업승계 등 중소 목재기업을 위한 돈이 되는 세금정보에 대해 교육하고 기업별 세무 애로사항을 해결해주기 위한 상담을 진행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KWood 기업의 성장과 함께하는 든든한 동반자가 되고자 한국임업진흥원과 이번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라며 "앞으로도 우리은행은 중소기업의 성장을 지원하는 ESG경영을 지속해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