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나연 "완곡 두려움, 솔로 준비하며 한계 깨버렸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트와이스 나연이 솔로 준비를 하며 자신의 한계를 깰 수 있었다고 밝혔다.

24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페어몬트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그룹 트와이스 나연 첫번째 미니 앨범 'IM NAYEON'(아이엠 나연)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트와이스 나연이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페어몬트호텔에서 진행된 첫 솔로 앨범 '아이엠 나연(IM NAYEON)'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아이엠 나연'은 본명인 '임나연'을 의미하는 동시에 "내가 바로 나연"이라는 특별한 자신감을 내포하고 있다. 트와이스 첫 솔로 앨범으로 의미를 더하는 이번 신보를 통해 나연은 사랑스러움과 쿨한 카리스마까지 여러 콘셉트를 소화할 예정이다.

나연은 "최대한 내게 잘 어울리면서도 조금은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고 말한 뒤 "이번 앨범은 내게도 도전이었다. 한계를 느낀 적도 있었지만 작업을 통해 깰 수 있었다. 이 앨범을 통해 트와이스가 이런 모습을 가지고 있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다. 각자 멤버들에게도 다른 기대를 해주셨으면 한다"고 밝혔다.

나연이 언급한 '한계'에 대한 질문에 "완곡을 할 일도, 혼자 춤을 출 일도 없어서 혼자 노래를 부르는 것에 대한 두려움이 있었다. 그런 데서 어려움을 느꼈다. 하지만 녹음을 하면서 행복해하는 나 자신을 보면서 '나 이렇게 노래하는 걸 좋아했었지' 하면서 기쁨을 느꼈다"고 답했다.

한편 트와이스 나연 신보는 24일 오후 1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