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턴바이오사이언스, 롤코리아 경영권 확보 위한 잔금 지급 완료


인수 성황리 끝내 철강-건설 시너지 기반 매출신장 기대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넥스턴바이오사이언스가 주력사업과 연계돼 향후 매출 상승을 위한 일환으로 롤코리아 경영권 인수를 위한 잔금 54억3천10만2천400원 지급을 완료했다고 1일 밝혔다.

넥스턴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 5월 롤코리아와 MOU 체결을 시작으로 10억원의 계약금과 중도금 70억원을 지급한 바 있으며 금일 잔금 지급을 완료해 지분 79.00%(4만7천520주)를 확보해 최대 주주 지위에 올랐다.

넥스턴바이오사이언스가 롤코리아 경영권 인수를 위한 잔금 54억3천10만2천400원 지급을 완료했다고 1일 밝혔다. [사진=넥스턴바이오]

롤코리아는 1998년 설립된 철강 제조 기업으로 산업 설비, 철강판 등 제조사업을 영위 중이다. 주요 매출원은 중장비 부품 제조로, 국내외 대형 건설중장비 브랜드에 주요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현재는 철저한 품질관리와 기술개발에 대한 투자를 이어가 이탈리아 다니엘리(Danieli), 프랑스 아르셀로미탈(Arcelormittal), 오스트리아 프라이메탈스(Primetals) 등 굵직한 글로벌 제철사를 고객사로 보유하고 있다.

특히 오랜 업력 동안 건실한 재무구조를 형성해왔으며, 최근에도 중장비 부품 제조 부문에서 높은 매출비중을 차지하며 업계 내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지난 2021년 매출액은 경쟁사 대비 높은 약 262억, 순이익 9.3억원을 기록했고, 앞선 2020년은 약 230억, 순이익 6.1억원을 기록하며 안정적인 매출이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넥스턴바이오사이언스 관계자는 “주력사업과 연계가 되된 롤코리아 인수 계약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며 “당사의 주력사업과 향후 매출 신장에 긍정적인 요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