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 시신 냉장고에 보관했던 20대 경찰에 '입건'


경찰 "직접적 사인 될 만한 상처 없어…구속 영장 신청 검토"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아버지의 시신을 냉장고에 보관했던 20대가 경찰에 입건됐다.

경찰은 사체유기 등 혐의를 받는 20대 A 씨를 입건했다고 1일 밝혔다.

A 씨는 지난달 30일 오후 8시께 자신의 거주지 냉장고에 아버지 시신을 보관한 혐의로 붙잡혔다.

A 씨 집에 냉장고 교체를 위해 관리인이 방문했고 교체 과정에서 냉장고에 있던 시신이 발견됐다.

경찰이 사체유기 등 혐의를 받는 20대 A 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다. [사진=아이뉴스24DB ]

시신에는 골절 등 별다른 상처가 발견되지 않았으며 일부 부패한 부분도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경찰 관계자는 "부검 결과가 나와야 알겠지만 당시 직접적 사인이 될 만한 상처는 없었다"며 "부검 결과가 나오고 충분한 조사를 마친 후 A 씨에 대한 구속 영장 신청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