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근마켓, 비즈프로필로 동네가게 '단골맺기'…200만 돌파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당근마켓은 최근 '비즈프로필'로 동네 가게와 '단골 맺기'를 한 이용자 수가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11일 발표했다.

당근마켓에 따르면 비즈프로필로 '단골' 손님을 보유하고 있는 가게도 20만곳을 넘어섰으며, 이들이 맺고 있는 단골 손님들은 평균 20명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당근마켓]

당근마켓은 지난해 2월 '비즈프로필'을 출시했다. 출시 1년5개월만인 현재 53만개의 가게들이 가입했다. 누적 이용자 수 역시 현재 1천800만명까지 늘었으며 이용 횟수는 약 5억건에 달한다.

김은지 당근마켓 비즈프로필 팀장은 "당근마켓 내부 데이터에 따르면 5%의 단골 고객이 전체 가게 매출의 20%를 차지할 정도로 지역을 기반으로 영업하는 가게들은 단골이 가장 중요한 매출원"이라며 "좋은 지역 가게들이 주민들에게 발견되고, 정기적으로 찾는 단골 손님으로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연결을 강화하는 데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단골 맺기' 기능을 활용하는 손님들은 당근마켓 홈피드에서 해당 가게 소식을 실시간으로 받아볼 수 있다. 할인 이벤트, 신제품 입고 소식 등 접할 수 있는 소식도 다양하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