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장마철 통학 안전을 위한 '어린이 우산' 지급


[아이뉴스24 홍수현 기자]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우천 시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어린이 안전우산을 5만6천개 제작해 관내 1,2학년 초등학생에게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인천시교육청, 장마철 통학 안전을 위한 '어린이 우산' 지급 [사진=인천시교육청]

안전우산은 우천시 학생들의 안전한 등하굣길 환경을 지원하기 위해 제작됐으며 안전우산 끝에는 빛을 반사하는 특수코팅을 처리해 학생들이 멀리서도 잘 보이게 하고, 제한속도 30km/h의 그림 및 안전 문구를 삽입해 시인성을 높였다.

안전우산의 일부분은 투명하게 처리해 우산 사용시 시야확보가 용이하도록 했다.

안전우산 보급을 통해 저학년 학생들의 등하굣길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운전자들에게는 시인성이 좋은 안전우산으로 인해 어린이 보호구역 내에서 저속운전 및 경각심을 일으키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천광역시교육청 관계자는 "안전우산이 초등학생의 등하굣길 안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어린이 보호구역 내 초등학생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교육청 차원에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홍수현 기자(soo0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