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방송 가입정보 문자로 받으세요”


방통위, 유료방송사와 함께 이용자 편익 증진을 위한 캠페인 실시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유료방송 가입정보를 문자로 받을 수 있다.

유료방송 가입정보를 문자로 받을 수 있다. [사진=방통위]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는 11일부터 한 달간 ‘우리집 유료방송 가입정보, 이제 문자로 확인하세요’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그간 유료방송인 IPTV, 케이블TV 등 가입 시에 주요정보를 인지하지 못하거나 제대로 안내받지 못하고 있다는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다. 이에, 방통위는 지난 3월‘유료방송 자율개선 실무협의체’ 회의를 통해 이용자가 상품가입 할 때에 주요 정보를 문자로 고지할 것을 권고하였고, 총 18개 유료방송사업자가 이를 시행하기로 한 것이다.

방통위는 이러한 내용을 담은 홍보 포스터와 동영상 콘텐츠를 유튜브 등 온라인 채널과 전국 10개 시청자미디어센터, 유료방송사업자 영업점에 게시하고, 영화관 광고 등을 병행해 이용자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려나갈 예정이다.

한상혁 방통위 위원장은“이번 캠페인으로 유료방송 가입자들이 가입정보를 제대로 알지못해 발생하는 피해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유료방송 가입자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김문기 기자(mo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