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톡, 수해 주민 대상 '15분 전화법률상담 비용' 무료


집중호우 피해 입어 법률상담 필요한 국민 대상…오는 18일까지 지원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로톡' 운영사 로앤컴퍼니는 수해 주민을 대상으로 15분 전화법률상담 비용을 전액 지원한다고 11일 발표했다.

이번 지원은 기록적 폭우로 전국적인 피해가 속출하는 가운데, 수해 복구 과정에서 발생될 수 있는 법률문제를 전문가를 통해 조속히 해결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기획됐다.

[사진=로앤컴퍼니]

실제 수해 복구 과정에서 책임소재 문제 등을 두고 법률문제에 마주치는 사람들이 많다. 로톡에서도 최근 집중호우에 따른 침수피해와 보상에 관한 법률상담이 증가했다. 이에 로앤컴퍼니는 수해 복구 과정에서 제대로 된 법률조력을 받지 못한 피해민들이 이중고를 겪는 일이 없도록 신속하게 법률상담 쿠폰 지원책을 마련했다.

지원 대상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어 법률상담이 필요한 국민 모두로 로톡 서비스 페이지 접속 후 쿠폰 코드를 입력하면 15분 전화법률상담을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지원 기간은 오는 18일까지며, 수해를 입은 의뢰인의 변호사 상담 비용 전액을 로톡이 부담한다. 쿠폰 사용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로톡 앱과 홈페이지 내 공지사항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본환 로앤컴퍼니 대표는 "갑작스러운 폭우로 예상치 못한 피해를 입은 분들의 빠른 일상 회복을 기원하는 마음으로 법률상담 쿠폰을 지원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법적 조력이 필요한 이웃들이 보다 쉽게 법률 전문가를 만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꾸준히 이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선훈 기자(krel@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