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솔봉 계곡 인근서 급류에 휩쓸린 6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강원 강릉시의 한 계곡 인근에서 폭우로 불어난 물에 휩쓸린 60대 남성이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

11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17분께 강원 강릉시 연곡면 솔봉 계곡에서 A(66)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11일 오전 강릉소방서 구조대 대원들이 강원 강릉시 왕산면에서 계곡물이 불어나 고립된 피서객들에게 구호물품을 전하기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사진=강원도소방본부]

강릉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16분께 "장인어른이 물에 떠내려간다"는 가족들의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 당국은 지휘 차량 등 장비 8대, 소방 인력 33명, 의용소방대원 100명, 경찰 10여 명 등 약 130명을 동원해 4시간 만에 A씨를 찾았다.

경찰은 A씨가 급류에 휩쓸려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조사 중이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