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메타버스 플랫폼 '독도버스' 광복절에 정식오픈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NH농협은행은 핀테크전문기업 핑거와 함께 서비스하는 메타버스 플랫폼 독도버스를 오는 15일 광복절에 정식 오픈한다고 12일 밝혔다.

독도버스는 가상공간에 구현한 독도에서 아바타를 생성해 생활하는 메타버스로 지난 3월부터 사전가입자 대상 시범서비스를 시작해 6월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오픈베타 방식으로 전환했다.

NH농협은행이 선보이는 메타버스플랫폼 '독도버스' 관련 이미지 [사진=NH농협은행]

이번 정식서비스에서는 '낚시 미니게임' 도입과 독도 강치에게 소원을 비는 '기도의 신', 독도의 명소를 방문하는 '둘레길 방문', 뛰어다니며 쓰레기를 줍는 '플로깅', 금융상식 퀴즈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또 독도버스 유일 금융기관인 농협은행 독도지점을 방문하면, NH올원뱅크의 이벤트에 참여하거나 세금과 부동산에 대한 최신 정보를 담은 영상을 시청할 수 있다. VIP룸에서는 아이템 등 경품을 담은 럭키박스도 획득할 수 있다.

정식 오픈일 오전에는 제77주년 광복절을 기리고자 독도버스 광장에서 태극기를 흔들며 만세삼창 후 메타버스 속 독도를 행진하는 경축행사를 진행해 참여자들에게 기념NFT도 증정할 계획이다.

권준학 농협은행장은 "민족은행으로서 독도의 가치를 되새기고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독도버스를 준비했다"며 "흥미로운 디지털 경험을 제공하는 다양한 서비스를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