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그룹, 집중호우 피해복구 위해 20억원 출연


수해 피해 복구·이재민 지원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포스코그룹은 중부 지역에서 발생한 집중호우 피해지역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한 성금 20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12일 밝혔다.

포스코그룹은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 지역 주민들이 신속하게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도움을 보태는 한편, 앞으로도 재난 취약계층과 피해 주민들의 복구 지원에 앞장설 예정이다.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 [사진=포스코]

포스코그룹은 기업시민 경영이념하에 지난 3월 경북·강원 산불 피해복구 성금 20억원을 출연한 것을 비롯해 2020년 전국적 집중호우, 2019년 강원도 산불, 2017년 포항 지진 등 재난과 재해 발생 시 복구 지원을 위한 성금을 기탁해 왔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