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CFS 썸머 챔피언십 2022 베트남' 개막


베트남 하노이서 개최…3년 만에 개최되는 오프라인 대회

[사진=스마일게이트]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대표 장인아)는 VTC온라인(대표 르비엣호아)와 함께 개최하는 '크로스파이어' e스포츠 신규 대회인 'CFS 썸머 챔피언십 2022 베트남(이하 CFS 썸머 챔피언십)'이 개막했다고 12일 발표했다.

오는 14일까지 사흘간 베트남 하노이 미딘(My Dinh) 실내 체육관에서 개최되는 CFS 썸머 챔피언십 2022는 올해 상반기에 진행된 베트남, 중국, EUMENA, 아메리카, 필리핀 등 5개 권역별 인비테이셔널과 프로리그인 CFPL 및 CFEL 우승팀 등 총 6팀이 참가한다. 총 상금은 10만USD(약 1억3천만원)이며 온라인으로 시청 가능하다. 영어, 중국어, 포르투갈어, 타갈로그어, 베트남어 총 5개의 언어로 중계될 예정이다.

조추첨 결과에 따라 A조에는 필리핀의 퍼시픽 막타(Pacific Macta), 브라질의 임페리얼(Imperial), 베트남의 '피지 이스포츠(PG ESPORTS)가, B조에서는 중국의 올게이머스(ALL GAMERS), 베트남의 셀러비.2L(CELEBe.2L), EUMENA의 팀미스(TeamMyth)가 맞붙는다. 4년 만에 국제 무대에 복귀하는 필리핀의 퍼시픽 막타의 활약과 베트남 최고의 팀 셀러비.2L이 홈그라운드 이점을 살릴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이번에 처음으로 개최되는 CFS 썸머 챔피언십은 크로스파이어 대회 로드맵 중 최상단에 위치한 CFS에 새로 추가되는 대회다. 매 연말 국가별 최고의 크로스파이어팀들이 모이는 CFS를 여름에도 즐길 수 있게 됐다. 뿐만 아니라 3년만에 개최되는 관중 대회라는 점에서 팬들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3년만의 오프라인 대회를 기념해 CFS 썸머 챔피언십을 방문한 현장 관람객에게 티셔츠, 마우스 패드 등 다양한 CFS 관련 굿즈를 지급한다. 또한 대회 기간 동안 발생한 아이템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우승팀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CFS 썸머 챔피언십은 그룹 스테이지와 플레이오프로 나뉘어 진행되며 그룹 스테이지는 싱글 라운드 로빈으로 각조 상위 2팀이 출전하는 플레이오프에서는 싱글 엘리미네이션 방식을 통해 최종 승자를 가리게 된다.

여병호 스마일게이트 실장은 "CFS 썸머 챔피언십의 개설을 통해 선수들은 국제 경험을 더 쌓을 수 있으며, 팬들은 세계 최고 수준의 프로팀들의 경기를 연말까지 기다리지 않고 한번 더 볼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글로벌 e스포츠 대회로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CFS에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