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전국 까마귀복면가요제' 내달 24일 개최


오는 31일까지 100팀 선착순 접수마감…지역상권 연계 먹거리 준비

[아이뉴스24 변준성 기자] 경기도 오산시가 내달 24일 ‘제5회 전국 까마귀복면가요제’를 오산역 광장 특설무대에서 4년 만에 야외행사로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까마귀복면가요제는 오는 31일까지 100팀 선착순 접수 마감한다. 가창 영상접수로 1차 예심을 진행하며, 내달 5일 영상심사 합격자(30팀)를 발표한다.

'제5회 전국 까마귀복면가요제' 포스터 [사진=오산시청]

또한 내달 18일 2차 예심(소리울 아트리움)을 거쳐 15개 팀이 까마귀 복면 대상의 경합을 벌일 예정이다. 참가자뿐만 아니라 관객들의 복면 콘테스트 상금도 준비돼 있다.

특히 이번 가요제는 지역과 골목상권 활성화의 일환으로 젊음의 거리 ‘아름다로’와 주변 상인회와 연계한 치맥 마당을 열어 대중문화와 먹거리 문화의 콜라보를 진행할 예정이다.

가요제를 주관하는 아트패밀리 만감 정창경 회장은 “가요제라는 단순한 주제를 떠나, 참가자는 물론, 모든 관객이 함께 참여하고 맘껏 즐기는 정겨운 축제의 마당이 되기를 바란다”며 “계속되는 경기침체와 고물가로 스트레스가 많은 요즘 이러한 시민 참여형 문화행사로 갈증이 후련하게 해소되는 계기의 시민축제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오산=변준성 기자(tcnews@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