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트와이스 다현, 힘들었던 군 생활에 위로된 분"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가수 이찬원이 트와이스 다현에 대한 팬심을 밝혔다.

19일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는 다현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붐이 다현을 소개하자 이찬원은 "제 힘들었던 군 생활에 위로가 되고 행복이 된 분이다”고 팬심을 고백했다.

'편스토랑' [사진=KBS]

붐은 "별명부터 식재료인 분은 처음이다. 두부다"고 다현의 별명을 밝혔고, 다현은 "피부가 말랑말랑해서 팬 분들이 별명으로 두부라고 불러주신다"고 답했다. 이에 박솔미는 "저도 어릴 때 별명이 두부였다"고 공감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