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美 NFT거래마켓 'LG아트랩' 론칭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LG전자가 미국 시장에서 NFT 예술 작품을 거래할 수 있는 'LG 아트랩(Art Lab)' 서비스를 론칭했다.

이 서비스는 지난 2020년 이후 출시된 LG 스마트 TV를 비롯해 PC, 스마트폰 등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LG전자 모델이 '프리즈 서울'에서 LG 올레드 TV와 함께 전시된 작가의 예술 작품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 아트랩은 전문가가 추천하는 새로운 NFT 예술 작품을 정기적으로 선보인다. TV에서도 전용 앱 내 QR 코드를 활용하면 스마트폰을 통해 간편하게 작품을 구매할 수 있다. 구매한 NFT 예술 작품들은 집 안 TV 화면으로 언제든 감상하거나 LG 아트랩 내 마켓플레이스에 등록해 판매도 가능하다.

LG전자는 이번 아트랩 서비스를 통해 고화질 TV로 즐기는 예술 작품 감상에 작품을 거래하는 새로운 경험까지 더해 고객에게 일반적인 TV 이상의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LG 아트랩에서 이달 중 공개 예정인 첫 NFT 작품은 최근 서울에서 열린 세계 3대 아트페어 중 하나인 프리즈에서 선보인 '배리엑스볼(Barry x Ball)' 작가의 작품이다.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은 "LG 올레드 TV만의 차원이 다른 화질을 통해 아티스트들이 구현한 예술적 가치를 고객 경험으로 확장해 나가기 위한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