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WDJ, 첫 미니 'Come To Life' 예판 1위 '화려한 귀환'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신화 유닛 WDJ(이민우, 김동완, 전진)의 첫 미니앨범 반응이 벌써부터 뜨겁다.

지난 24일 신화 WDJ가 첫 번째 미니앨범 'Come To Life' 온라인 예약판매를 시작한 가운데 인터파크, 신나라레코드에서 각각 실시간 음반 판매 순위 1위를 기록하며 발매 전부터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신화 WDJ의 첫 번째 미니앨범 'Come To Life'이 실시간 음반 판매 순위 1위를 기록했다. [사진=라이브웍스컴퍼니]

그룹 신화가 데뷔 24년 만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유닛 신화 WDJ의 첫 번째 미니앨범 'Come To Life'는 오랫동안 컴백을 기다리고 코로나 시기를 버틴 팬들에게 활기를 띠고 생기를 불어넣는다는 의미를 담고 있는 앨범으로 기존 활동에서 볼 수 없었던 세 사람의 명품 케미와 음악적 스펙트럼을 담아낸 앨범이다.

또한 이번 앨범은 타이틀곡 'Flash'를 비롯해 'Shape On Body', 'Guest', 'Rumble', 'Tomorrow'까지 총 다섯 개의 트랙으로 구성, 멤버 개개인의 개성과 팀적 매력을 가득 담아내 팬들에게 깜짝 선물이 될 예정이다.

아울러 컴백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신화 WDJ는 오는 12월 30일과 31일 양일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연말 단독 콘서트 'Come To Life'를 개최하며 팬들과 뜻깊은 연말을 보낼 예정으로 지난 21일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일반 예매와 온라인 스트리밍 예매를 오픈했다.

한편, 다채로운 콘텐츠 공개로 컴백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신화 WDJ 첫 번째 미니앨범 'Come To Life'는 오는 12월 6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