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SBS 연기대상]'더킹' 이민호·'브람스' 박은빈, 최우수연기상 수상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2020 SBS 연기대상' 이민호 박은빈이 최우수연기상 영예를 안았다.

31일 오후 9시부터 생방송된 '2020 SBS 연기대상'에서는 '더킹' 이민호,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박은빈이 판타지 로맨스 부문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이민호 박은빈이 '2020 SBS 연기대상'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사진=SBS]

이민호는 "SBS 시상식은 내게 참 의미 있고 익숙한 곳이다. 매년 이곳에서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맞이했다. 4년 만에 다시 오게 됐는데 너무 많이 바뀐 환경들이 낯설고 씁쓸하다. 새해에는 많은 것들이 제자리로 돌아가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은빈은 "채송아를 통해 20대를 정리할 수 있는 시간을 선물 받았다. 살면서 송아처럼 무언가를 깊이 사랑해본 적 있었나 생각했다. 연기를 참 많이 좋아한다는 걸 깨달았다. 이만큼 꾸준한 마음이 있는 건 없더라. 지치는 순간이 있더라도 인내하고 진심을 다해볼 수 있었다. 어린 날의 내게 고맙다고 말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박은빈은 "내가 선택한 길이 누군가에게 위안이 되길 바라며 연기하겠다. 잘 걸어나가보겠다"고 눈물을 글썽였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