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논란 딛고 복귀할까 "'이브의 스캔들' 출연 검토 중"(공식)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서예지가 드라마 복귀를 검토 중이다.

서예지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관계자는 7일 조이뉴스24에 "드라마 '이브의 스캔들' 출연 제안을 받고 현재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배우 서예지가 tvN 새 토일극 '사이코지만 괜찮아'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tvN]

서예지는 최근 tvN 방송 예정인 드라마 '이브의 스캔들'(극본 윤영미) 여주인공 출연 제안을 받았다.

'이브의 스캔들'은 대한민국을 발칵 뒤집은 재벌의 2조 원 이혼 소송의 내막을 다루는 치정 멜로로 알려졌다.

서예지가 출연을 확정 짓는다면 지난해 tvN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이후 약 1년 여만의 드라마 복귀가 된다.

앞서 서예지는 지난 4월 영화 '내일의 기억' 개봉을 앞두고 '김정현 조종설'을 비롯해 학력, 스태프 갑질 의혹 등 각종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서예지는 영화 일정 및 시상식 등 공식 일정에 불참하며 휴식기를 가져 왔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