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연극 '리어왕' 합류…이순재와 호흡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방송인 오정연이 연극 '리어왕'에 합류하며 연이어 연기도전에 나선다.

7일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는 "오정연이 연극 '리어왕'(연출 이현우)의 리건 역에 발탁됐다"고 밝혔다.

방송인 오정연이 연극 '리어왕'에 합류한다.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연극 '리어왕'은 인간 존재와 인생의 근본적인 성찰을 아우르는 아름다운 시적 표현으로 주목받은 셰익스피어의 4대 비극 중 하나인 '리어왕'을 무대화한 작품이다. 모든 것을 소유한 절대 권력자인 왕에서 한순간에 모든 것을 잃고 미치광이 노인으로 타락하는 리어왕의 이야기를 담았다.

오정연은 리어왕의 둘째 딸 리건 역을 맡아 이순재와 호흡을 맞춘다. 리건 역에 완벽하게 몰입한 모습은 물론 아나운서 출신다운 정확한 딕션과 표현력으로 관객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오정연은 지난 2019년 연극 '옥상 위 달빛이 머무는 자리'에 출연한 바 있다. '리어왕'은 오정연의 두번째 연극 도전작이다.

오정연은 지난 6월 종영한 tvN '마인'에 재벌가 며느리인 미주 역으로 출연해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바 있다.

연극 '리어왕'은 내달 30일부터 예술의전당 CJ 토월극장에서 공연된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