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다라박 "큰맘 먹고 솔로 앨범 작업 돌입…유튜브도 재개"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YG를 떠나 새 출발을 알린 산다라박이 솔로 앨범을 향한 욕심 드러냈다.

산다라박은 매거진 데이즈드 10월호 화보를 통해 변함없는 동안 미모와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산다라박의 가을'을 담아내며 시선을 모았다.

최근까지 무려 네 개 예능에 고정으로 출연하며 누구보다 바쁜 날을 보내던 산다라는 "팬데믹 이후로 더 바빠진 신기한 케이스다. 정말 감사한 일"이라며 근황을 전했다.

산다라박 데이즈드 화보 [사진=데이즈드 ]

산다라는 오랜 기간 몸담았던 소속사를 떠나 지난 9월 1일부터 어비스 컴퍼니의 새 가족이 됐다. 산다라는 "새 시작이 어떨까, 긴장도 했는데 소속 아티스트분들, 직원분들, 대표님까지 환영과 서포트를 아끼지 않으신다. 어비스 컴퍼니 사무실로 팬분들이 보내주신 꽃도 받으며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다. 벌써 새로운 곳이 더는 낯설게 느껴지지 않는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특히 새 출발과 함께 솔로 앨범에 대한 열정을 드러내거나 구독자 150만 명에 달하는 유튜브 채널 'DARA TV'의 새로운 시작도 전했다.

산다라는 "그동안 다방면의 활동이 있었지만 정작 가수 산다라로서의 나를 보여주기가 쉽지 않았다. 이제 큰맘 먹고 앨범 작업에 몰입해보려 한다. 음악은 물론 퍼포먼스와 패션까지 보여줄 수 있는 곡을 하고 싶다"라며 음악을 향한 애정을 드러내 솔로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또한 "'DARA TV'가 잠정 스톱됐지만 이제 다시 촬영을 시작한다"라며 "정말이지, 오래 걸렸다. 영상을 통해 다시 활발하게 팬들을 찾아뵈려 한다"라고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산다라박 데이즈드 화보 [사진=데이즈드 ]

산다라박 데이즈드 화보 [사진=데이즈드 ]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