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 윤종훈, '별똥별' 캐스팅…예능x드라마 바쁜 행보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윤종훈이 '별똥별'에 출연한다.

tvN 새 드라마 '별똥별'(극본 최영우, 연출 이수현)은 '별(STAR)들의 똥을 치우는 별별 사람들'이란 뜻으로, 하늘의 별과 같은 스타들의 뒤에서 그들을 빛나게 하기 위해 피, 땀,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의 리얼한 현장 이야기를 로맨틱 코미디.

배우 윤종훈이 '별똥별'에 출연한다. 사진은 '펜트하우스3' 제작발표회 현장. [사진=SBS]

윤종훈은 극 중 주인공 강유성 역을 맡았다. 강유성은 배우로 착각할 만한 훈훈한 외모와 젠틀한 매너, 스마트함을 겸비한 매니지먼트 팀장. 말 그대로 '별똥별'이다.

윤종훈은 지난 9월 종영한 '펜트하우스'에서 하윤철 역을 맡아 치명적인 빌런 연기로 큰 사랑을 받았다. 앞서 '응급남녀' '리턴' '그 남자의 기억법' 등에 출연했다. 현재는 tvN 예능 '해치지 않아'에서 활약 중이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