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위표] '베놈2', 7일째 1위·누적 121만…'듄' 오늘(20일) 개봉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영화 '베놈 2: 렛 데어 비 카니지'가 7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이어가고 있다.

2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베놈 2: 렛 데어 비 카니지'(이하 '베놈2')는 지난 19일 하루 동안 5만5천944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121만7천560명이다.

'베놈2: 렛 데어 비 카니지'가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사진=소니 픽쳐스]

이로써 '베놈2'는 개봉 7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앞서 '베놈2'는 개봉 5일 만에 100만 돌파에 성공했으며, 평일에도 압도적인 흥행력을 과시하고 있다.

'베놈2'는 미워할 수 없는 빌런 히어로 베놈(톰 하디)앞에 사상 최악의 빌런 카니지(우디 해럴슨)가 나타나 대혼돈의 시대를 예고하면서 그와 피할 수 없는 대결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2위는 '007 노 타임 투 다이'가 차지했다. 같은 날 7천557명을 동원해 누적관객수는 116만5천657명이다. '보이스'는 5천280명을 추가해 3위를 지켰다. 누적관객수는 136만1천652명이다.

이 가운데 예매율 1위(19일 오전 7시 기준 53.8%)를 달리고 있는 티모시 살라메 주연의 '듄'이 개봉되어 관객들을 만난다. 경이로운 스케일을 자랑하는 '듄'이 '베놈2'에 이어 흥행에 성공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