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이서' 임시완, 나쁜 돈 쫓는 독한 놈 강렬 변신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국내 최대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웨이브(wavve)의 새로운 오리지널 드라마 '트레이서'가 독한 변신이 돋보이는 임시완의 스틸을 최초로 공개했다.

'트레이서'는 누군가에겐 판검사보다 무서운 곳 국세청, 일명 '쓰레기 하치장'이라 불리는 조세 5국에 굴러온 독한 놈의 물불 안 가리는 활약을 그린 통쾌한 추적 활극이다. 나쁜 돈을 쫓는 추적 활극이라는 신선한 소재와 강렬한 캐릭터, 임시완, 고아성, 손현주, 박용우까지 믿고 보는 배우들의 시너지로 기대를 모은다.

'트레이서' 임시완 스틸컷이 공개됐다. [사진=웨이브]

'트레이서' 임시완 스틸컷이 공개됐다. [사진=웨이브]

드라마 '미생'의 인턴, '타인은 지옥이다'의 작가 지망생, '런 온'의 육상 국가대표 등 청춘을 대변하는 캐릭터로 큰 사랑을 받아온 임시완은 남들이 눈치 보게 만드는 실력자이자 뻔뻔하고 독한 조세 5국 팀장 황동주 역을 맡아 이전과는 180도 달라진 새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찾아올 예정이다.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드라마 '라이프 온 마스' 등을 통해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현실밀착형 캐릭터로 사랑받아온 고아성은 비겁한 세상을 정면으로 돌파하는 조세 5국 팀원 서혜영으로 극에 유쾌하고 따뜻한 활력을 불어넣는다.

또한 더 높은 곳을 노리는 치밀한 야망가 중앙지방국세청장 인태준 역과 일하지 않는 게 가장 큰 일인 조세 5국 과장 오영 역은 장르를 오가는 넓은 스펙트럼의 연기를 선보여온 독보적 존재감의 손현주, 박용우가 각각 맡아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하며 빈틈없는 시너지를 완성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공개된 첫 스틸은 전에 없던 임시완의 새로운 변신을 엿볼 수 있게 한다. 국세청 한가운데 누군가와 팽팽히 대치하고 있는 임시완의 여유로우면서도 강인한 표정은 수단방법 안 가리는 독하고 뻔뻔한 능력자 팀장 황동주로서의 전에 없던 캐릭터 변신을 예고하며 기대를 높인다.

사건을 추적하는 모습과 어딘가를 주시하는 모습 등 이전과는 달라진 임시완의 모습을 담아낸 첫 스틸들은 긴장감을 불러일으키며 드라마에서 벌어질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트레이서'는 올 겨울 웨이브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