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ICONS' 활동 마무리…자체 최고 성적 썼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걸그룹 핫이슈 (HOT ISSUE)가 첫 번째 싱글 'ICONS'로 성장 곡선을 그렸다.

핫이슈는 지난 24일 SBS '인기가요' 무대를 끝으로 ‘ICONS’의 공식 활동을 마쳤다. 데뷔 앨범 이후 5개월 만에 컴백한 핫이슈는 4주간의 음악 방송 활동을 통해 더욱 화려해진 스타일링과 업그레이드된 퍼포먼스 무대를 보여줬다.

핫이슈 단체 프로필 [사진= S2엔터테인먼트]

특히 '나'라는 존재는 온실 속 화초처럼 여리고 가냘프게 보이지만 정해진 규칙을 깨고 나만의 색으로 세상을 다양하게 물들여 바꿔갈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아낸 이번 앨범은 핫이슈의 슬로건인 솔직함과 당당함을 담아내며 음악적 성장을 알렸다.

'ICONS'는 발매 직후 미국 아이튠즈에서 가장 많은 다운로드를 기록하고 있는 K-POP 곡을 선정한 차트 'iTunes Top 100 K-Pop Songs'에서 12위를 기록하며 글로벌 인기를 입증했다. 또한 데뷔 후 첫 뮤직비디오 조회 수 1000만 뷰를 기록하며 뜨거운 화제성을 이어갔다.

지난 4월 데뷔곡 '그라타타 (GRATATA)'를 통해 독보적인 아이덴티티와 신인답지 않은 퍼포먼스까지 담아내며 상반기 최고의 신인 걸그룹으로 주목을 받았던 핫이슈는 'ICONS' 활동을 통해 슈퍼루키로 한단계 더 성장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