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우 "14개월 된 딸, 잘 걷고 '엄마' 말도 한다" 자랑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배우 최지우가 처음으로 방송에서 14개월 된 딸에 대해 언급했다.

25일 방송된 JTBC ‘시고르 경양식’에서는 최지우, 차인표, 조세호, 이장우, 이수혁이 처음 만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차인표는 최지우와 인사하며 "아기 예쁘냐"고 물었고, 최지우는 "애라 언니가 귀엽다고 하지 않더냐"고 되물었다.

시고르 경양식 [사진=JTBC 캡처]

이에 차인표는 "귀엽다고 하더라. 14개월 여자아이면 이제 잘 걸어 다니겠다"고 말했고, 최지우는 "완전 걷고 엄마마마 말도 한다"고 자랑했다.

이후 최지우는 조세호, 이장우, 이수혁 등 출연진이 도착하자 "레스토랑을 열려고 한다. 임시로 열었다가 닫는 팝업레스토랑을 해볼까 한다"며 자신이 사장을, 차인표가 메인 셰프를 맡는다고 밝혔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