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박, 29일 '제자리'로 돌아온다…가을 감성 품은 발라더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존박이 신곡 '제자리'로 돌아온다.

존박이 오는 29일 싱글 '제자리'를 발매하고 컴백한다. 이에 앞서 존박 소속사 뮤직팜은 지난 25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제자리' 발매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컴백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악보 위 메트로놈이 박자에 맞춰 움직이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A Happy Ending Never Comes Easy'라는 문구가 담겨 신곡 '제자리'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존박 프로필 [사진=뮤직팜 ]

‘제자리’는 가을과 잘 어울리는 리드미컬한 R&B 트랙으로 알려졌다. 이 곡은 지난 7월 미니 앨범 ‘outbox’ 이후 3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곡으로, 올 한 해 싱글과 미니 앨범을 연이어 발표하며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는 존박의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존박은 R&B 솔로의 진수를 선보이며 자신만의 음악 세계관을 구축한 아티스트로, '네 생각', 'Falling', '이게 아닌데', '철부지' 등 다수의 히트곡으로 대중에게 사랑받고 있다.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 '빈센조', '동백꽃 필 무렵', '도시남녀의 사랑법' 등 다수의 드라마 OST에 참여했다.

또한, 존박은 각종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 프로그램 등 전방위적 방송 활동을 통해 독보적인 예능 감각과 센스 넘치는 입담을 과시하며 엔터테이너로서의 존재감을 확실하게 펼치고 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