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윤계상 "'유퀴즈'서 받은 100만 원으로 하수구 뚫어"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컬투쇼' 윤계상이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받은 상금의 근황을 알렸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서는 스페셜 DJ 황치열, 윤계상, 박용우, 임지연, 박지환, 어반자카파, 이승윤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SBS 파워FM '컬투쇼'에서 영화 '유체이탈자' 출연진이 출연했다. [사진=SBS 파워FM]

윤계상은 이날 결혼을 DJ와 '유체이탈자'에서 함께한 동료 배우들에게 축하를 받았다. 이어 최근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100만 원을 받은 것에 "와이프에게 줬다"라고 밝혔다.

그는 "줬는데 며칠 전에 하수구가 막혀서 뚫는 데 돈을 썼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윤계상은 아내도 '유체이탈자'를 만족스럽게 봤다며 "아내도 영화를 재밌게 잘 봤다. 자랑스러워하고 되게 좋아했다"라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