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진영 "대기업 다니는 4살 연하 남편, 연예인병 오면 안되는데"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개그우먼 권진영이 남편과의 유쾌한 일상을 공개했다.

6일 권진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편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오늘 오서방 이랑 인터뷰하고 왔어요 오서방 연예인 병 오면 안 되는데 ...어서 회사로 복귀하세요 잘가요"라는 글을 달았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셀카를 찍는 권진영과 남편의 모습이 담겼다. 진지하게 카메라를 응시하는 남편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권진영과 남편 [사진=권진영 SNS]

앞서 권진영은 지난달 방송된 IHQ 예능 프로그램 '결혼은 미친 짓이야'에 출연해 결혼 생활을 공개한 바 있다.

한편, 권진영은 지난 2016년 대기업에 다니는 4살 연하의 남편과 결혼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