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美 'MTV PUSH' 캠페인 12월 아티스트 선정(공식)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이 'MTV PUSH' 캠페인 12월의 아티스트로 선정됐다.

6일(현지 시간) 미국 유명 음악 전문 방송사 MTV 측은 공식 SNS를 통해 "세븐틴이 'MTV PUSH' 캠페인 12월의 아티스트로 선정됐다. 오는 12월 10일(현지 시간) 모든 것이 시작된다"고 전했다.

세븐틴 미니 9집 'Attacca(아타카)' 단체 이미지 [사진=플레디스]

'MTV PUSH' 캠페인은 매달 한 아티스트를 선정하여 한 달간 TV 및 디지털 채널에 걸쳐 공개되는 인터뷰, 퍼포먼스, 뮤직비디오, 디지털 콘텐츠 등을 통해 글로벌 아티스트를 집중 조명하는 캠페인으로, 12월 한 달간 세븐틴이 'MTV PUSH' 캠페인을 통해 선보일 콘텐츠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세븐틴은 더 키드 라로이(The Kid Laroi), 올리비아 로드리고(Olivia Rodrigo), 레미 울프(Remi Wolf) 등 세계적인 인기 아티스트에 이어 'MTV PUSH' 캠페인에 K팝 아티스트 최초로 선정돼 특별한 의미를 더했다.

세븐틴은 올해 미국 CBS '제임스 코든쇼', NBC '켈리 클락슨 쇼'와 미국 토크쇼 '엘렌 드제너러스 쇼', '지미 키멜 라이브!', 미국 유명 음악 전문 방송 프로그램 'MTV 프레시 아웃 라이브' 등에 출연해 세븐틴만이 할 수 있는 퍼포먼스로 전 세계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한편, 세븐틴은 오는 8일 삶에서 마주할 수 있는 다양한 사랑의 순간에 대해 이야기 했던 2021년 "Power of 'Love'" 프로젝트의 대미를 장식할 일본 스페셜 싱글 '아이노치카라'를 발매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