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이의집' 이현우, 전역 후 더 성숙해졌다…새로 쓸 인생캐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이현우가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으로 돌아온다.

이현우는 오는 24일 넷플릭스 시리즈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 속 천재 해커이자 강도단의 막내 리우 역으로 시청자들을 찾는다.

'종이의 집' 이현우가 리우 역으로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사진=넷플릭스]

이현우는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에서 최연소 남파요원 '리해진'으로 분해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충무로 대세 배우로 떠올랐다. 수줍음 많은 고등학생부터 최정예 스파이다운 강도 높은 액션까지 입체적 캐릭터 그 자체가 되어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날카로운 눈빛과 냉철함은 이전과는 다른 새로운 매력을 선사하며 배우로서 한층 성장했다는 평가를 얻었다.

또 영화 '연평해전'에서는 용기와 책임감을 지닌 의무병 '박동혁' 역을 맡아 604만 관객들을 울렸다. 치열한 전투 상황 속에서도 자신보다 동료를 살리기 위해 앞장서는 모습은 묵직한 감동을 선사했다. 호소력 짙은 눈빛으로 관객을 사로잡은 이현우는 휴스턴국제영화제 남우조연상을 수상하는 등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주목받는 배우로서의 입지를 탄탄히 다졌다.

이번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은 이현우의 군 전역 후 첫 복귀작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현우가 연기한 '리우'는 천부적인 해킹 실력을 지녀 강도단 막내로 합류하게 된 인물. 천진난만한 철부지로 보이지만 강도단에서 기상천외한 변수에 맞서며 사상 초유의 인질 강도극을 벌인다. 이현우의 탄탄한 연기 내공과 섬세한 표현력이 어우러져 완성된 '리우'에 기대가 쏠린다.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은 오는 24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