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강태오·강기영, 시청자와 '우영우' 마지막회 함께 본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 강태오, 강기영, 하윤경, 주종혁, 그리고 전배수가 시청자 300명과 마지막회 방송을 함께 본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사 에이스토리, KT스튜디오지니, ENA 채널이 18일 밤 9시, CGV 용산에서 마지막 회인 16회를 함께 보는 이벤트를 마련한 가운데, 이날 행사에 주연배우 박은빈과 강태오를 비롯해 강기영, 하윤경, 주종혁, 전배수, 그리고 연출자 유인식 감독이 함께 한다.

배우 강태오, 박은빈, 강기영이 29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진행된 ENA채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자체 최고 시청률 15.8%을 기록하며, TV 화제성 부문에서도 약 60%에 육박하는 압도적인 점유율로 신드롬 급 인기를 누리고 있다. 제작사는 드라마를 향한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과 관심에 보답하고자, 시청자와 함께 보는 단체 관람 이벤트를 준비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ENA채널에서 가장 먼저 방영되며, ENA DRAMA 채널, seezn(시즌)과 넷플릭스를 통해서도 공개된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