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이상우, 문영남作 '빨간풍선' 출연…서지혜와 주연 호흡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이상우가 새 드라마 '빨간풍선'에 출연한다.

19일 조이뉴스24 취재 결과, 이상우는 최근 TV조선 새 드라마 '빨간풍선' 출연을 제안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

배우 이상우가 새 드라마 '빨간풍선'에 출연한다. [사진=정소희 기자]

TV조선 새 드라마 '빨간풍선'은 우리 모두가 시달리는 병, 상대적 박탈감에 대해 다룬다. 배 아픈 욕망의 목마름, 그 목마름을 달래려 몸부림치는 아슬아슬하면서도 따끈한 이야기를 그린다.

특히 '빨강풍선'은 '오케이 광자매', '왜그래 풍상씨', '왕가네 식구들', '소문난 칠공주' 등을 집필한 스타작가 문영남 작가의 신작. KBS에서 문영남 작가와 세 차례 호흡을 맞추며 시청률 고공행진을 일으킨 주역 진형욱 PD와의 네 번째 작업으로 방송계에선 일찌감치 이목을 끌었다.

이상우는 극 중 피부과 의사 고차원 역을 맡는다. 출중한 외모에 유머까지 겸비한 완벽한 인물이다. 극의 핵심 캐릭터로 활약을 펼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서지혜가 '빨간풍선' 출연을 알린 바 있다. 문영남 작가, 진형욱 감독이 그리는 '빨간풍선'에서 선보일 이상우, 서지혜의 만남에 더욱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빨간풍선'은 9월 초 첫 촬영을 시작해 12월 방송될 예정이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