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히든싱어7' 전현무 "영탁, 모창가수→원조가수…완벽한 드라마"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방송인 전현무가 원조가수로 출연을 예고한 영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전현무는 19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7' 제작발표회에서 "제일 기억에 남는 원조가수는 영탁이다. 박영탁으로 출연해서 인터뷰에서 실용음악과 교수고 트레이너도 하고 여러 장르를 했다고 했다"라며 "꿈을 쫓고 있는데 뭔가 이뤄지지 않았다는 느낌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방송인 전현무가 19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JTBC '히든싱어7'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JTBC]
방송인 전현무가 19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JTBC '히든싱어7'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JTBC]

이어 "지금 하는 일에 만족한다고 했는데 '미스터트롯'을 통해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라며 "너무 놀라우면서도 반갑고 다행이다 싶은 느낌이 들었다. 저희가 배출한 건 아니지만 그 때의 눈빛, 말투가 다 기억에 나더라"라고 전했다.

또 전현무는 "영탁은 아무리 바빠도 '히든싱어' 특집이 있으면 무조건 온다. 힘들 때 했던 방송이라 의리를 지킨다"라며 "이번엔 원조가수로 나온다. 그 자체가 완벽한 드라마 같아서 영탁이 기억에 남는다"라고 덧붙였다.

'히든싱어'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수와 그 가수의 목소리부터 창법까지 완벽하게 소화 가능한 '모창 능력자'의 노래 대결이 펼쳐지는 신개념 음악 프로그램으로, 10주년이 되는 올해 시즌7 방송을 앞두고 있다.

2년 만에 돌아온 '히든싱어7'는 박정현, 김경호의 10년 만 리매치를 비롯해 김민종, 엄정화, 제시, 규현, 최정훈(잔나비), 송가인, 선미, 영탁 등이 본인의 모창 능력자를 찾아 나선다. 또한 시즌2 故김광석, 시즌4 故신해철에 이어 영원한 가객 故김현식 편을 예고하며 아직도 고인을 기억하고 추억하는 이들을 위한 특별한 추모의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또 '히든싱어'의 탄생부터 함께 했던 조승욱 PD의 진두지휘 아래 '슈퍼밴드'를 연출했던 전수경 PD와 MC 전현무가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은다. 19일 첫 방송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히든싱어7' 전현무 "영탁, 모창가수→원조가수…완벽한 드라마"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