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장윤정, 이태원 참사에 진주 공연 취소 "마음 아프고 무거워"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장윤정이 이태원 압사 참사로 공연을 취소했다.

장윤정은 30일 남편인 방송인 도경완 인스타그램을 통해 '2022 장윤정 라이브 콘서트' 진주 공연의 취소 소식을 전했다.

장윤정 새 미니앨범 'estrena' 이미지 [사진=스카이이앤엠]
장윤정 새 미니앨범 'estrena' 이미지 [사진=스카이이앤엠]

장윤정은 "서울 이태원에서 일어난 믿을 수 없는 참사 소식을 접한 후 마음이 아프고 무거워 밤잠을 설쳤다"라며 "어제부터 진주에 와서 공연에 대한 모든 준비를 마쳤지만, 이번 참사로 국가 애도 기간이 공표되고 온국민이 슬픔에 빠진 상황에서 공연을 진행하는 것이 맞지 않다고 생각했다"라고 공연 취소를 알렸다.

이어 "그동안 제 공연을 기다려주신 팬 분들께 다시 한번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 꼭 다시 좋은 공연으로 인사드리겠다"라고 덧붙였다.

'2022 장윤정 라이브 콘서트' 진주 공연은 이날 오후 2시와 6시, 2회차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었다. 전석 매진을 기록했으나 공연을 약 3시간을 앞두고 긴급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

29일 늦은 밤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한복판에서 발생한 압사 참사 사고로 151명이 목숨을 잃었다. 소방당국은 30일 오전 9시40분 기준 사망자는 151명, 부상자는 82명(중상 19명, 경상 63명)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날 오전 대통령담화를 통해 "오늘부터 사고 수습이 일단락될 때까지 국가애도기간으로 정하고 국정 최우선 순위를 사고 수습과 후속 조치에 두겠다"고 밝혔다. 국가애도기간은 이날부터 11월5일 24시까지로 정해 희생자들을 추모하기로 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장윤정, 이태원 참사에 진주 공연 취소 "마음 아프고 무거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