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런닝맨' 유재석, 김래원 이름 실수 대형사고 "사과드린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런닝맨' 유재석이 김래원에 이름 실수를 했다.

20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는 영화 '데시벨'의 김래원, 박병은, 정상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런닝맨' 유재석이 김래원에 이름 실수를 했다.[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런닝맨' 유재석이 김래원에 이름 실수를 했다.[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이날 유재석은 김래원을 소개하는 과정에서 "강래원"이라며 이름을 잘 못 부르는 실수를 했다. 이에 당황한 유재석은 "너무 오랜만에 봐서"라며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라고 진땀을 흘렸다.

김래원은 "얼마 전에 영화 제작발표회를 했는데 그 때보다 카메라가 더 많은 것 같다"라고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유재석은 "나오는 분들 기죽이려고 그런다. 우리를 얕잡아 볼까봐"라고 농담했다.

이에 김래원은 "낯가림이 심해서 어쩔 줄 모르겠는데 드론도 떠 있다"라고 많은 카메라에 놀라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런닝맨' 유재석, 김래원 이름 실수 대형사고 "사과드린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