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신예은 "'더 글로리' 박연진役 후 SNS 팔로워 줄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드라마 '더 글로리'에서 피도 눈물도 없는 악역, 박연진의 어린 시절을 연기한 신예은이 출격해 치명적 매력을 선사한다.

이날, 신예은은 등장과 동시에 母벤져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母벤져스는 "미소가 아름답다", "키도 크다" 는 등 칭찬을 연발하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심지어 종국母는 신예은이 같은 안양 출신으로, 안양예고를 나왔다는 사실까지 알고 있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미운 우리 새끼' 신예은 관련 이미지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신예은 관련 이미지 [사진=SBS]

이어 신예은은 '더 글로리'에서 보여줬던 신들린 악역 연기를 선보이며, 스튜디오를 벌벌 떨게 만들었다. 이를 본 母벤져스는 연신 "저 예쁜 얼굴로 어떻게 그런 역할을 맡았을까" 의문을 표했다고. 신예은은 '더 글로리' 공개 후 많은 사람들이 좋아해 줄 것이라는 기대와 달리 예상치 못한 과격한 메시지도 받았다며, 이로 인해 오히려 SNS 팔로우가 줄었다고 밝혔다. 이에 MC 신동엽은 "그게 진짜 성공한 거예요" 라고 언급했다.

한편, 신예은은 축구선수 구자철의 오랜 팬임을 밝히며, 구자철 경기를 보기 위해 제주도를 자주 방문한다며 13년 찐팬의 면모를 과시했다. 그러나 이어진 밸런스 게임에서 '봉준호 감독과 1:1미팅 VS 구자철 선수의 마지막 은퇴 경기' 중 단 하나만 선택해야 한다고 하자 어쩔 줄 몰라 하며 고민하는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 과연 고민 끝에 내린 신예은의 결정은 어느 것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는 20일부터 방영되는 SBS 월화드라마 '꽃선비 열애사'에서 주연으로 활약할 신예은의 통통 튀는 매력은 19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신예은 "'더 글로리' 박연진役 후 SNS 팔로워 줄었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