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같이삽시다' 박원숙 "故 김대중 전 대통령에 입당제의 받아"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박원숙의 같이삽시다' 박원숙이 故 김대중 전 대통령에게 입당 제의를 받은 사연을 전했다.

21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박원숙의 같이삽시다'에는 배우 방은희가 출연한다. 존경하는 배우로 박원숙을 꼽으며 한달음에 달려온 방은희는 자매들의 환영 속 한껏 밝아진 표정으로 근황을 털어놓았다.

박원숙의 같이삽시다 [사진=KBS]
박원숙의 같이삽시다 [사진=KBS]

방은희는 "최근 일일드라마 '비밀의 여자'를 촬영하고 있고 간만에 남편이 생겼다"며 극 중 남편 역할로 열연 중인 최재성을 언급했다. 이어 "감독님과 작가님에게 모처럼 생긴 남편이니 이불씬이라도 넣어달라"고 요청했다고.

다사다난했던 지난 삶을 이야기하던 방은희가 어머니의 임종을 지키지 못한 사연을 털어놓았다. 두 번의 결혼과 이혼 후 외로운 싱글맘으로 살아온 방은희였기에 힘들게 살아가는 모습을 어머니에게 보여주고 싶지 않았을 터. 방은희는 어머니의 호출에도 약 1년 동안 만남을 미루기만 하다가 "어머니가 돌아가신 지 이틀 뒤에야 발견했다"며 어머니를 여읜 슬픔과 후회의 눈물을 흘렸다.

한편 박원숙은 故 김대중 전 대통령과의 인연을 공개했다. 박원숙은 드라마 '한 지붕 세 가족'에서 '순돌이 엄마'로 열연했던 시절, "당시 국회의원이었던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집에 방문했다"며 만남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입당 제의를 받았다"는 깜짝 비화를 공개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같이삽시다' 박원숙 "故 김대중 전 대통령에 입당제의 받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