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박철 "전 아내 옥소리, 소유하고 가두려 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박철이 전 아내 옥소리에 대해 언급했다.

25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베짱이엔터테인먼트'에는 '박철vs만신들! 동자신 내렸다? 무당도 놀라는 영적 내공까지'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무속인은 "박철 씨와 옥소리 씨가 한창 싸울 때 제가 옥소리 씨 굿을 했다. 박철 씨 사주에는 여자의 자리가 없다. 여자로 인해 상처를 입을 거다. 부메랑처럼 새로운 여자를 만나도 그 사람들이 배신하고 떠난다"고 말했다.

베짱이엔터테인먼트 박철 [사진=유튜브]
베짱이엔터테인먼트 박철 [사진=유튜브]

이어 "여자는 많지만 내 여자는 없다는 거다. 만나면 다 구설로 온다. (박철이) 딸을 키우고 있는데 부담이 되는 자식이다. 아들이었으면 막 키웠을텐데 딸이라 내 마음대로 할 수 없는 게 많다"고 말했다.

박철은 "(옥소리가) 굿을 어떻게 봤나"고 물었고, "굉장히 속상해 하셨고 돌아가야 하나 갈팡질팡했다. 다시 돌아갈 수 없는 강을 건넜기 때문에 이건 아니라고 말씀 드렸다"고 답했다.

박철은 "이혼 당시 모든 사람들이 (전 아내와) 좋은 친구로 지냈으면 좋겠다고 하더라. 극과 극이라고 하더라. 그리고 네 말을 듣는 여자가 없으니 뭘 하려고 하지 말라고 하더라. 제가 소유하고 가두려고 한다고. 딸도 그렇게 한다"고 고백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2024 트레킹






alert

댓글 쓰기 제목 박철 "전 아내 옥소리, 소유하고 가두려 했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