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 백진희에 대한 마음 깨달았다 "계약 깨자"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안재현이 백진희에게 계약을 깨자고 제안했다.

27일 방송된 KBS2 '진짜가 나타났다'에서는 공태경(안재현)이 은금실(강부자)과 싸우고 집을 나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공찬식(선우재덕)은 오연두(백진희)의 아이에게 회사 지분을 선물하겠다고 하고, 은금실은 "공태경 자식에게 회사를 물려줄 셈이냐"며 노발대발한다.

진짜가 나타났다 [사진=KBS2]
진짜가 나타났다 [사진=KBS2]

공태경은 막말하는 은금실과 싸우고 집을 나가고, 호텔방에서 하룻밤을 잔다. 다음날 장세진(차주영)은 은금실의 지시로 공태경을 찾아갔다가 뒤늦게 온 오연두와 마주친다.

오연두는 장세진에게 "왜 오해받을 일만 골라서 하냐. 술 마시고 이번에는 호텔방까지?"라고 따졌고, 장세진은 "오연두씨 태경이 정말 사랑하냐. 괜한 걸 물어봤다. 사랑했으면 정리하자고 했을 리 없지. 정리했으면 빨리 떠나라. 난 태경이 사랑하니까"라고 오히려 화를 냈다.

오연두는 "싸우고 정리하자고 했더니 태경씨는 죽어도 못한다고 했다. 태경씨 내 사람이다. 한 번만 더 욕심내면 나도 물불 안 가린다. 나도 태경씨 사랑하니까. 당장 나가라. 태경씨 방에서"라고 말했다.

그 말을 들은 공태경은 오연두에게 "방금 날 사랑한다는 말 무슨 의미냐"고 물었고, 오연두는 "친구가 곤경에 빠져 하얀 거짓말을 했다"고 말했다.

실망한 공태경은 오연두에게 "우리 계약 깨자. 계약 당장 끝내자"고 말했다.

이후 장세진은 오연두의 전남친에게 연락했다가 김준하(정의제)라는 사실을 알고 충격을 받았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 백진희에 대한 마음 깨달았다 "계약 깨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