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효심이네 각자도생' 하준, 가족사 미스터리 조사 위해 귀국....유이와 운명적 만남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유이와 하준이 헬스장에서 또다시 만났다.

16일 방송된 KBS2 '효심이네 각자도생'에서는 이효심(유이)과 강태호(하준)의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이효심은 가족들의 문제로 한밤중에 조깅을 하고, 강태호 역시 3년전 사고로 죽은 부모님과 갑자기 사라진 할머니(정영숙)로 인해 심란해 하다 조깅을 한다.

효심이네 각자도생 [사진=KBS2]
효심이네 각자도생 [사진=KBS2]

이효심은 자전거를 피하려다 마주오던 강태호와 부딪히고, 두 사람은 첫만남부터 티격태격한다.

미국에서 들어온 강태호는 부모와 할머니 문제를 몰래 조사하고, 큰아버지 강진범(노영국)은 부회장에서 회장이 된다.

강태호는 호텔에 있다 강진범의 집으로 들어간다. 그날 헬스장을 찾았다가 홀로 운동을 하고 있는 이효심과 마주친다. 이효심 역시 강태호를 알아보고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효심이네 각자도생' 하준, 가족사 미스터리 조사 위해 귀국....유이와 운명적 만남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