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물어보살' 16 옥순 "父, 80년대 100억 벌어...고교 시절 하루 용돈 30만원"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16기 옥순이 집안 재력을 언급했다.

20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SBS '나는 솔로' 출연자 16기 옥순이 출연했다.

이날 옥순은 스포츠카를 타고 화려하게 등장했고, "아버지가 1980년에 사업으로 100억을 버셨다"고 아버지의 재력에 대해 밝혔다.

무엇이든 물어보살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사진=KBS JOY]

이어 "내가 늦둥이인데 고등학교 때 하루 용돈이 30만원이었다"고 덧붙였다.

또 옥순은 '나는 솔로' 다른 출연진과의 연애 소문에 대해 "광수와 사귀는 줄 아는데 아니다. 새로 만나는 분이 있기는 하지만 아직 사귀는 건 아니고 알아가는 중이다. 둘다 돌싱이고 아이도 없는데 내가 TV에 나오는 걸 보고 연락했다"고 밝혔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물어보살' 16 옥순 "父, 80년대 100억 벌어...고교 시절 하루 용돈 30만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