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핸섬가이즈' 감독 "이성민x이희준, 현빈·강동원 외모는 아니라…"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핸섬가이즈' 감독이 이성민, 이희준을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이성민은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코엑스에서 진행된 영화 '핸섬가이즈'(감독 남동협) 언론배급시사회에서 "유독 외모에 신경이 많이 쓰였던 역할이다"라며 "저랑 이희준 캐릭터 외모가 중요한 사건의 시작이라 여러모로 많이 찾아갔다"라고 말했다.

'핸섬가이즈' 티저 포스터 [사진=NEW]
'핸섬가이즈' 티저 포스터 [사진=NEW]

이어 "영화 보고 나니 사랑스러운 캐릭터라고 생각한다"라며 "감독님과 상의해서 준비했다"라고 전했다.

이희준은 "제 외모가 망가뜨려지지 않아 어려웠다"라고 농담하고는 "분장과 의상에서 스태프들의 도움으로 저런 외모를 유지할 수 있었다. 촬영할 때 더 좋은 애드리브를 찾아가서 즐거운 작업이었다"라고 밝혔다.

남동협 감독은 두 사람을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두 캐릭터는 양면성을 가진 캐릭터라고 생각했다"라며 "이성민, 이희준 배우가 못생기진 않았지만 현빈, 강동원, 정우성 배우는 아니라"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는 "저는 선악 양쪽 다 가능한 배우를 원했던 것 같다. 정말 말그대로 천의 얼굴이다"라며 "모든 캐릭터를 자기 캐릭터로 소화할 수 있는 이성민, 한국의 조커 같은 이희준, 연기 천재이기 때문에 망설임 없이 설레는 마음으로 시나리오를 드렸다"라고 전했다.

'핸섬가이즈'는 한 번 보면 절대 잊을 수 없는 재필(이성민 분)과 상구(이희준 분)가 전원생활을 꿈꾸며 새집으로 이사 온 날, 지하실에 봉인됐던 악령이 깨어나며 벌어지는 고자극 오싹 코미디다.

매 작품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대중들의 신뢰를 얻고 있는 이성민과 장르 불문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하는 이희준이 만나 엄청난 코믹 시너지를 발산했다. 이성민과 이희준은 예측하기 어려운 파격적인 비주얼은 물론 끊임없이 펼쳐지는 티키타카가 러닝타임 내내 멈출 수 없는 웃음을 안겨준다.

또 충무로의 기대와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공승연은 지금까지 본 적 없는 모습으로 신선한 재미를 더한다. 여기에 박지환, 이규형이 함께 해 최고의 앙상블을 선사한다.

'핸섬가이즈'는 제작사 ㈜하이브미디어코프의 첫 신인 감독인 남동협 감독의 장편 데뷔작으로, 코미디를 향한 진심에서 비롯한 재기발랄한 연출과 탄탄한 스토리, 독보적인 캐릭터라이징을 자신한다.

'핸섬가이즈'는 오는 6월 26일 개봉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핸섬가이즈' 감독 "이성민x이희준, 현빈·강동원 외모는 아니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